즐겨찾기+ 최종편집:2020-10-21 오후 01:57:26
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
뉴스 > 사회일반

칠곡군 왜관읍,·왜관백합라이온스클럽 홀몸 어르신가구 `사랑의 집 고쳐주기`


채천기 기자 / 입력 : 2020년 09월 28일
ⓒ CBN뉴스 - 칠곡
[cbn뉴스=채천기 기자] 칠곡군 왜관읍과 왜관백합라이온스클럽은 지난 25일 주거환경이 열악한 홀몸 어르신을 위한‘사랑의 집 고쳐주기 사업’을 실시했다.

이날 집수리 봉사를 실시한 가구는 경제적으로도 넉넉하지 않은 생활형편에 오랜 기간 동안의 잦은 비로 인해 부엌이 곰팡이로 뒤덮여 있던 상태였다.

이 가구의 안타까운 사연을 접하고 왜관백합라이온스클럽 회원들이 힘을 모아 노후화된 싱크대 교체 및 주방 도배, 장판을 교체하여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작업을 진행했다.

이날 작업으로 그동안 곰팡이로 뒤덮인 열악한 환경에서 깨끗하게 바뀐 부엌에서 음식 조리등을 할 수 있게 되었다고 고생한 회원들에게 연신 고마움을 표현했다.

차민영 왜관백합라이온스클럽 회장은 “회원들의 재능기부와 봉사를 통해 어려운 홀몸 어르신가구에 도움을 줄 수 있어 뿌듯하다”며“앞으로도 작은 도움이나마 저소득 계층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최용원 왜관읍장은 “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홀몸 어르신 등 저소득계층을 위해 앞장서 봉사하는 왜관백합라이온스클럽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”며, “그동안 열악한 주거환경 속에서 거주하셨던 어르신이 앞으로 깨끗한 집에서 편안히 지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채천기 기자 / 입력 : 2020년 09월 28일
- Copyrights ⓒCBN뉴스 - 칠곡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